문체부, 외국인 대상 ‘토크토크코리아 2019’ 공모전 시작… 1등은 4박 5일 방한
문체부, 외국인 대상 ‘토크토크코리아 2019’ 공모전 시작… 1등은 4박 5일 방한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06.23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 이하 해문홍)이 외교부(장관 강경화)와 함께 오는 8월 29일(목)까지 국제 콘텐츠 공모전 ‘토크토크코리아 2019’(Talk Talk Korea 2019) 작품 응모를 받는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2014년 시작해 올해 6회째를 맞는 공모전은 매년 외국인 3만여명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외국인 대상 공모전으로,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제작된 영상과 사진, 일러스트,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우리나라의국가 이미지를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 

공모전 주제는 응모 분야에 따라 ▲한국을 말하다(영상) ▲나와 한식 이야기(사진) ▲숨겨진 한국의 명곡 추천(영상) ▲평화(일러스트) ▲한국어 말하기 대회(영상) ▲한국인(웹툰) 등이다. 

접수된 작품을 대상으로 두 차례의 종합평가를 거쳐 수상작 총 126개를 선정한다. 또한 수상작을 대상으로 전 세계 네티즌 투표를 진행해 인기작을 선정해 발표할 계획이다. 주제별 1등 수상자 6명에게는 4박 5일간의 방한 기회를 제공한다. 수상작으로 선정된 작품들은 정부 대표 다국어 포털 사이트코리아넷과 유튜브, SNS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해외 홍보에 활용된다. 

해문홍 김태훈 원장은 “해마다 세계인들이 대한민국을 ‘톡톡’ 튀는 콘텐츠로 표현하는 것을 보며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한류 열풍을 느끼고 있다”며 “이번 공모전이 한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긍정적 이미지를 확산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