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개최… 떡볶이 미식가 가린다
배달의민족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개최… 떡볶이 미식가 가린다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10.11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국내 최고의 떡볶이 미식가를 가리기 위한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행사를 개최한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떡볶이를 즐겨 먹는 것을 넘어 떡볶이 미식가를 자처하는 이들이 모여 ‘배민 떡볶이 마스터'로 불릴 최후의 1인을 뽑는 행사”라며 “배달의민족은 전 국민의 소울 푸드로 일컬어지는 ‘떡볶이'에 대한 애정을 맘껏 뽐내는 자리이자, 떡볶이를 사랑하는 이들이 어울려 놀 수 있는 축제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1차 예선은 참가자가 오는 14일부터 23일까지,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해 떡볶이에 대한 객관식 10문항을 맞추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무제한 응시 가능하고 만점자에 한해 2차 응시 자격이 주어진다.

2차 예선은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1차 예선과 마찬가지로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공식 홈페이지에서 응시하면 된다. 2차 예선은 서술형 문제로, 떡볶이와 관련한 3가지 문항에 각각 최소 100자 최대 500자 이내로 답변을 작성해야 한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예선 심사 기준은 떡볶이를 향한 열정의 크기로, 사실상 떡볶이를 좋아한다면 누구나 합격할 수 있는 수준으로 진행된다”며 “단,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비방, 욕설 및 행사의 취지에 맞지 않는 답안을 작성할 경우 심사대상에서 제외되어 불합격 처리된다”고 밝혔다. 

1, 2차 예선을 모두 마친 참가자는 현장 결선 입장권 구매가 가능하다. 입장권은 내달 1일, 배달의민족 브랜드제품 온라인몰 ‘배민문방구’에서 250장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입장권 가격은 1만원이며 입장권 한 장당 두 명이 입장할 수 있다.

오프라인 결선은 내달 11일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광개토관 컨벤션홀에서 열린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배달의민족 떡볶이 쿠폰(분식 카테고리 15,000원 쿠폰) 365장을 증정한다. 결선에서는 떡볶이와 관련한 다양한 부대 행사도 마련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