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레스토랑 서빙로봇 ‘딜리’ 렌탈 프로그램 정식 출시
우아한형제들, 레스토랑 서빙로봇 ‘딜리’ 렌탈 프로그램 정식 출시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11.18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빙로봇 '딜리' [사진= 우아한형제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대표 김봉진)이 서비스 로봇의 대중화를 목표로 서빙로봇 ‘딜리’의 렌탈 프로그램을 정식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서빙로봇 딜리 렌탈 프로그램 홈페이지를 열고 서비스 소개 및 로봇 도입 관련 문의 접수를 시작했다”며 “매장 내 서빙로봇 도입을 고려하고 있다면, 기업부터 개인사업자까지 누구나 쉽게 상담받을 수 있게 하기 위해서다”라고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의 서빙로봇 ‘딜리’ 렌탈 프로그램에는 로봇 대여부터 정기 관리, 영업배상책임보험 등이 포함돼 있다. 도입 전에 사업장에 맞는 로봇 솔루션 컨설팅을 제공한다. 렌탈 가격은 2년 계약 기준 월 90만원으로 책정됐다. 1년 단기 계약 시 월 120만원이다. 특별히 올해 안에 계약하는 사업자에게는 계약 기간에 상관없이 렌탈 가격을 월 90만원으로 고정하고 1주일간 무상 렌탈을 추가 제공한다. 

한편, 서빙로봇 ‘딜리’는 실내 레스토랑 전용 자율주행 로봇이다. 딜리는 총 네 개의 선반을 가지고 있어 한 번에 네 개의 테이블에 음식을 나를 수 있다. 최대 50kg까지 적재할 수 있다. 점원이 딜리의 선반에 음식을 올려놓고 테이블 번호를 누르면, 딜리는 주문자의 테이블까지 최적의 경로로 이동한다. 장애물을 마주치면 알아서 피해간다. 

우아한형제들 로봇딜리버리셀 김요섭 이사는 “서빙로봇 딜리의 궁극적인 목표는 가게의 운영 효율성을 높이는 것”이라며 “서빙로봇이 단순반복 업무, 야간 근무 등 어려운 일을 맡으면 점원은 사람만이 할 수 있는 일에 집중할 수 있고 고객 서비스 퀄리티는 전반적으로 향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