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을 취소">
서울YWCA, 뮤지컬 '명성황후' 3월 8일 공연 취소 결정
서울YWCA, 뮤지컬 '명성황후' 3월 8일 공연 취소 결정
  • 유지희 기자
  • 승인 2018.02.28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유지희 기자] 서울YWCA(회장 조종남)가 27일 임시 이사회를 열고 오는 3월 8일 창립 96주년 특별행사로 열릴 예정이던 뮤지컬 <명성황후>의 공연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익명의 피해자들은 뮤지컬 <명성황후> 연출가이자 제작사인 윤호진 에이콤인터내셔널 대표의 성추행 사실을 폭로한 바 있으며, 윤 대표는 해당 사실을 인정하고, 뮤지컬 <명성황후> 연출직에서 하차하겠다고 말했다.

서울YWCA 관계자는 "여성운동단체로서 미투운동을 적극 지지하며, 윤호진 대표가 연출·제작한 뮤지컬 <명성황후> 공연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서울YWCA에서 판매한 티켓은 전액 환불 처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