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종합
도서관형 카페 커피랑도서관, SETEC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참가

[리더스뉴스/독서신문 엄정권 기자] 영국형 도서관 카페 ‘커피랑도서관’이 제 43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17 SETEC에 참가한다.

㈜월드전람이 주최하는 이번 창업박람회는 오는 1월 5일부터 7일까지 학여울역 SETEC 전시장에서 진행되며, 국내 최장수 창업박람회로 매년 3만명 이상의 관람객들이 찾는 것으로 알려진 대형 박람회이다.

이 박람회에서 평소 북카페나 스터디 카페 등을 창업하려는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가맹 상담을 진행한다.

커피랑도서관은 사업 기간 3년 동안 폐점율 0%를 유지하고 있는 안정적인 아이템이다. 작년 3월부터 본격적인 가맹사업을 진행하였으며, 현재까지 30개점 오픈을 준비 중이다.

안정적인 운영을 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카페공부족, 취업준비생 등 카페에서 공부, 업무를 보는 코피스족이 증가하는 추세도 있지만, 가장 큰 이유는 커피랑도서관 만의 운영 장점이 있었기 때문이다.

첫째, 월간, 주간, 야간 및 먹거리 등 다양한 매출상품을 다각화시켰다는 점이다. 둘째, 청년 취업준비생, 코피스족을 대상으로 하여 비수기를 최소화하였다는 점이다. 셋째, 일반 독서실 기능을 포함한 5가지의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되어 여러 고객의 취향을 맞출 수 있다는 점이다. 마지막으로, 3년 간 축적된 비용은 절감하면서도 서비스의 질은 향상시키는 인테리어 노하우이다.

커피랑도서관 장덕성 대표는 “커피랑도서관의 목표는 단순히 책을 읽거나 공부하는 공간이 아닌, 고객의 꿈을 키워주고 응원하는 문화 공간으로 만드는 것이다.”고 전했다. “지난 3년은 서비스의 고급화와 인테리어, 시설 관리 측면에서 발전시켜가는 과정이었다.”며, “이렇게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2017년에는 100개점까지 오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커피랑도서관은 가맹 계약을 체결하는 창업자들에게, 매출지원과 지역홍보 및 광고 지원, 한 달 물류 제공, 임대보증금 무이자 대출 등 비용지원을 하고 있다.

엄정권 기자  tastoday@naver.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