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업 프로젝트의 시작, KOTRA 태국 ‘출판저작권 수출로드쇼’ 성황
신사업 프로젝트의 시작, KOTRA 태국 ‘출판저작권 수출로드쇼’ 성황
  • 엄정권 기자
  • 승인 2016.06.10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엄정권 기자] KOTRA(사장 김재홍)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정부3.0 협업으로 진행하는 신사업 프로젝트‘출판저작권수출로드쇼’를 태국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KOTRA는 지난 8일부터 이틀 동안 태국 방콕 래디슨블루 호텔에서 출판저작권 수출로드쇼 ‘찾아가는 태국도서전’을 개최했다.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개최한 이번 도서전은 K-팝과 K-드라마에 이은 차세대 한류로 한국의 역사와 전통, 가치와 정신이 담긴 출판한류(K-Book)에 대한 가능성을 확인하는 자리였다.

 
출판저작권 수출로드쇼 ‘찾아가는 도서전’은 한국 우수 출판물의 저작권 수출 활성화를 위한 상담 중심의 비즈니스 도서전으로 올해 최초로 시도됐다.

이번 도서전에는 예림당, 한빛미디어, 자연사연구소 등 17개의 국내 주요 종이, 전자책 출판사가 참가해 태국의 주요 출판사 및 출판유통사 80여 곳과 저작권 상담을 진행했다. 도서전에 참가한 20여개 출판사는 출판저작권 및 완성본으로 총 485만불의 출판상담 실적을 올렸으며, 이 중 100만불은 연내 계약이 유력시된다.

특히 한강의 ‘채식주의자’를 전 세계에 알린 KL매니지먼트에서 국내 다양한 위탁도서 200여종을 소개하고 태국 수출을 위한 적극적인 활동에 나섰다.

또한 우리나라 토종브랜드인 ‘웹툰’의 해외진출을 위한 공간도 마련했다. 특별관으로 참가한 카카오는 자사 인기 웹툰을 태국 주요 미디어 그룹에 소개해 큰 호응을 얻었고, 웹툰에 따른 만화책, 캐릭터상품, 각종 생활용품 등 다양한 파생상품을 전시해 원소스 멀티유즈(OSMU)로써 태국 시장 진출에 청신호를 쏘아올렸다.

특별관으로 참가한 카카오는 웹툰 및 만화책을 비롯한 다양한 파생상품으로 2,000만불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이번 행사에서는 출판사들의 비즈니스 매칭 뿐만 아니라, 태국출판협회에서 ‘태국의 출판시장’, ‘태국디지털 출판시장의 현황 및 마케팅’을 직접 소개하고, 태국에서 가장 큰 아동출판사인 난미(Nanmee) 북스도 시찰하는 등 태국 현지 출판업계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들을 수 있게 교류의 장을 마련해 참가 출판사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뜻깊은 CSR 기부식도 이어졌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출판사들은 가지고 온 약 300여권의 도서를 치앙마이 한글학교와 태국명문중등학교인 ‘허왕학교’에 기부했다.

기부식에 함께 한 윤소영 한국교육원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태국 내에서 국내 출판물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를 일으킬 것이며, 한국과 태국의 출판교류가 더욱 공고히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6 출판저작권수출로드쇼 찾아가는 도서전’은 오는 11월 대만에서도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