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인테리어 시공 감독해주는 ‘집닥맨’ 서비스 만족도 조사결과 발표
집닥, 인테리어 시공 감독해주는 ‘집닥맨’ 서비스 만족도 조사결과 발표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08.20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집닥]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대표이사 박성민)이 ‘집닥’ 고객 대상으로 진행한 자사의 ‘집닥맨’ 서비스 만족도 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집닥맨’은 인테리어에 대해 잘 모르거나 물리적으로 공사현장을 방문하기 어려운 고객을 위해 ‘집닥’이 도입한 서비스다. 서비스 이용 시 평균 경력 10년 이상의 인테리어 전문가가 고객 대신 현장을 방문해 시공 단계별로 체크하고 각종 이슈사항을 해결하는 중재자 역할을 수행한다. 

‘집닥’ 측은 “이번 ‘집닥맨’ 만족도 조사는 2019년 1월부터 7월까지 ‘집닥’을 통해 시공을 완료한 고객 중 1,000명을 대상으로 실행했으며 서비스 현황을 점검하는 동시에 개선점을 찾아 보완하기 위해 진행됐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집닥 서비스 중 만족하거나 기대되는 서비스’에 대한 질문(중복 응답)에는 ‘안심집닥맨’이 62%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안심A/S’(50%)과 ‘안심품질재시공’(40%)이 뒤를 이었다.

친절도, 신속성, 전문성 등을 종합해 ‘집닥맨의 역할이 공사 품질에 도움을 주었나’에 대한 질문에는 ‘그렇다’가 78%, ‘보통’이 17%, 5%는 ‘모르겠다’고 응답했다.

‘집닥맨 현장관리 서비스 가운데 만족했던 부분’에 대한 답변으로는 ‘시공 품질에 대한 객관적인 점검’이 38%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현장 사진 전송 및 모니터링 결과 보고’(26%) ‘시공업체와의 의사소통과 이견 조율’(25%) ‘대금 지불 관련 조언, 상담’(11%) 순으로 나타났다.

집닥 박성민 대표이사는 “업계의 불투명한 거래 관행과 정보의 비대칭성을 해소할 목적으로 국내 인테리어 시장에 책임 관리 시스템을 도입해왔다”며 “집닥 고객 대상 만족도 조사를 정기적으로 실시해 전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시킬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집닥은 ▲공사 대금을 예치하고 단계별로 분할 지불하는 안심예치제 ▲하자보수 3년을 지원하는 안심 A/S ▲전 과정을 일대일로 집중 상담하는 안심1:1전담제 ▲공사 조건과 결과가 상이한 경우 원하는 방향으로 인테리어를 다시 시공해주는 안심품질재시공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