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추천로봇 ‘페퍼(Pepper)’, 10월부터 CGV용산아이파크몰서 시범 운영
영화추천로봇 ‘페퍼(Pepper)’, 10월부터 CGV용산아이파크몰서 시범 운영
  • 이정윤 기자
  • 승인 2017.09.30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CJ CGV가 고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일본 소프트뱅크 로보틱스사의 세계 최초 감정인식로봇 ‘페퍼(Pepper)’를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시범 운영한다.

페퍼는 지난 2014년 일본 소프트뱅크 로보틱스 사가 개발한 휴머노이드 로봇(Humanoid Robot)으로, 국내에서는 복합문화공간 CGV에서 최초로 시범 운영한다. 10월 1일부터 2개월 여간 CGV용산아이파크몰 7층에서 만나볼 수 있다. 극장을 방문한 고객들과 다양하게 소통하며 영화를 추천하기도 하고, 게임을 진행하는 등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페퍼는 머리부터 팔, 허리, 무릎, 손가락까지 자유로운 움직임을 구사하며, 감정 인식 센서로 상대방의 기쁨, 슬픔 등 실제 감정을 판별한다. 특히, CGV 고객들에게 맞춤 서비스와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인터렉션(Proactive-Interaction) 기술 및 인공지능(AI) 기반 감정 인식 기술을 활용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 로봇을 비롯해 다양한 기술 융합 사업 확대에 힘쓰고 있는 CJ올리브네트웍스가 이번 페퍼 소프트웨어를 직접 개발했다.

페퍼는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는 정보 제공이 가능해, 가장 가까운 시간대의 영화를 추천해준다. 영화 상영 정보와 함께 해당 영화의 예매율, 실관람객평점인 CGV골든에그지수도 보여준다.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한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도 눈길을 끈다. 우선, 고객의 숨은 재능을 찾아보는 ‘즉석 오디션’은 페퍼가 제시하는 표정을 고객이 연기하고 내장된 센서를 통해 인식, 연기력에 따라 다양한 쿠폰을 선물하는 방식이다.

페퍼가 재치 있는 멘트와 손동작으로 쿠폰을 섞고 고객이 선택하는 쿠폰을 증정하는 ‘셔플 게임’도 즐길 수 있다. 그 밖에 10월에만 누릴 수 있는 ‘SNS 인증샷 이벤트’도 마련했다. 10월 31일까지 다양한 영화 속 주인공을 흉내 내는 페퍼와 함께 기념 촬영한 후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CGV용산아이파크몰페퍼)를 달아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일반 2D 영화관람권(1인 2매)을 증정한다.

성인제 CGV 컬처플렉스 기획팀장은 “복합 VR 체험존 V BUSTERS, 오픈 스튜디오 등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는 CGV에서 감정인식로봇 페퍼와 함께 이색 재미를 선사하고자 준비했다”며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관람뿐 아니라 다양한 즐거움을 만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 이정윤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