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즐거움 영화/연예
메가박스, 사운드 특화관 MX관 리뉴얼 기념 ‘MX 위크’ 진행22~31일 한해 일반관 가격으로 관람 가능
메가박스 MX관 <사진제공=메가박스>

[리더스뉴스/독서신문 이정윤 기자]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사운드 특화 상영관인 MX관의 리뉴얼을 기념해 오는 22일부터 ‘MX 위크(MX WEEK)’를 진행한다.

‘MX 위크’는 특별관인 MX관을 일반관 가격으로 경험할 수 있는 특별 이벤트로 메가박스 사운드 특화관이 선사하는 풍성한 소리의 감동을 더 많은 관객과 나누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이벤트는 22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되며, 메가박스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티켓을 구매한 관객 전원이 MX관을 일반관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다.

김경희 메가박스 마케팅팀 팀장은 “MX관 리뉴얼을 기념해 진행되는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MX관의 풍성한 사운드 시스템을 체험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보는 것뿐만 아니라 영화를 듣는 즐거움 또한 발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MX관은 생생한 사운드를 구현해 관객들에게 압도적 몰입감을 주는 메가박스의 차세대 상영관이다. 기존의 M2관에 돌비 애트모스 3D 사운드 시스템, 카네기홀과 오페라하우스에서 사용하는 마이어 스피커, 세계적인 사운드 디자이너 밥 매카시의 사운드 튜닝을 더해 리뉴얼했다. 지난해 9월 하남스타필드점을 시작으로 동대구점, 송도점, 영통점, 목동점, 코엑스점의 MX관 리뉴얼 작업을 완료했다.

메가박스는 이외에도 사운드 매니아와 얼리 어답터를 대상으로 MX관 체험단 ‘메가박스 MX 사운드 트래커(Sound Tracker)’를 모집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메가박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9395@readersnews.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