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그깟 100원이라고?』
[신간] 『그깟 100원이라고?』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07.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이'는 인적 드문 어둡고 답답한 돌계단 틈에 버려진 100원 동전이다. 오래 잊혔던 동전은 어느 날 환경미화원 아저씨의 비질 덕분에 계단을 탈출해 동전으로서 생명을 되찾는다. 하지만 그 가치는 예전같지 않다. 50년 전이라면 100원으로 라면 10개를 살 거금이었지만, 이제는 아이스크림 하나도 살 수 없는 상황. 어려운 상황이지만, 동이는 매일 100원씩 모아 몸이 불편한 장애인을 돕는 환경미화원 아저씨, 100원짜리 나눔 밥차를 운영하게 된 밥차 아저씨 등 여러 사람의 손을 거쳐 100원의 가치가 결코 작지 않음을, 대하는 사람에 따라 더 커질 수 있다는 교훈을 전한다. 


■ 그깟 100원이라고?
양미진 지음 | 임윤미 그림 | 키다리 펴냄│11,5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