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속 명문장] 내 인생의 셀프 심리학 『나는 나』
[책 속 명문장] 내 인생의 셀프 심리학 『나는 나』
  • 전진호 기자
  • 승인 2020.05.08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전진호 기자] 원형의 종류는 매우 많다. 그렇다면 왜 이 책에서는 여섯 가지 원형에 대해서만 말하는가? 원형에 해당하는 수많은 심리적 이야기 구조들이 있지만 이 여섯 가지 원형만큼 우리 삶의 여행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없기 때문이다. 우리 내면의 고아, 방랑자, 전사, 이타주의자, 순수주의자, 마법사는 영웅의 여행, 즉 한 인간이 성장하고 완성되어 가는 추구의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원형들이다.<17쪽>

자신이 엄마 없는 아이 같다고 느낀 적 있는가? 버림받고, 방치되고, 학대받는다고 느낀 적은? 자신에게 왜 이토록 힘든 일이 계속해서 일어나는지 때로는 의아한가? 꿈과 야망대로 살지 못하는 자신이 가끔은 실망스러운가? 혹은 남들보다 운이 좋아서 고난을 겪은 적은 거의 없지만, 그럼에도 자신의 삶이 단조롭다고 느끼는가? 더 활기 넘치고, 더 의미 있고, 더 열정적으로 살 수 있었다고 생각하는가? 때로는 자신보다 혜택을 덜 받은 것처럼 보이는 사람들이 더 생기 있고, 더 영적이며, 더 강렬한 삶을 살고 있는 것처럼 여겨지는가?<48쪽>

삶에서 자주 무력감을 느끼고 어떻게 해야 할지 알 수 없다면, 이 고아 단계를 통과하도록 도와줄 사람이 필요하다. 누구도 홀로 고통을 겪어서는 안 된다. 우리 모두는 상처 입은 사람들이며 누구나 불완전한 존재이다. 이 사실을 받아들이는 것이 우리 안의 고아가 주는 선물이다. 따라서 우리는 서로를 필요로 한다. 단순히 위안과 지지를 받기 위해서가 아니다. 우리는 저마다 커다란 퍼즐의 한 조각이며 누구도 모든 해답을 갖고 있지는 않기 때문이다.<53쪽>

더 나은 삶을 향한 열망으로 가득 찬 적이 있는가? 삶이 꼭 힘들어야만 하는 것은 아니라고 믿는가? 당신 안에 이런 느낌이 강하다면, 또 진정한 평화와 만족을 느끼는 순간들이 많다면, 당신은 순수주의자로 귀환할 준비가 된 것이다. 당신이 늘 원하던 행복을 누릴 때가 온 것이다. 단, 그 과정에서 자신을 가까이 변화시킬 의지가 있다면.<192쪽>

『나는 나』
캐럴 피어슨 지음│류시화 옮김│연금술사 펴냄│312쪽│18,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