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외할머니네』
[신간] 『외할머니네』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5.07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마와 잠시 떨어져 외할머니와 지내게 된 아이의 이야기다. 주인공 수영은 출산한 엄마가 몸조리를 하는 동안 기차를 타고 한참을 가야 하는 시골 외할머니 집에 맡겨진다. 부엌에는 아궁이가 있고 큼직한 대야에 물을 받아 목욕을 하는 등, 낯선 생활이 불편하고 엄마가 보고 싶을 법도 한데 수영은 내색하지 않는다. ‘나는 엄마가 하나도 안 보고 싶다’고 외려 다짐하듯 혼잣말 한다. 그러나 겉으로 아무렇지 않은 체했지만, 사실 수영은 무척 속상하다. 엄마가 나를 버린 것은 아닌지, 엄마를 다시 못 보면 어떡할지, 불안하고 조마조마하다. 이 그림책은 엄마와 떨어진 아이가 겪는 마음의 변화, 순수한 동심을 담담하게 그려낸다.  

■ 외할머니네
박현숙 글·박성은 그림│책고래 펴냄│40쪽│13,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