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요, 띠띠뽀, 아기상어에 이어 뽀로로까지… 밀리의 서재, ‘오디오 동화∙만화’ 신규 콘텐츠 오픈
타요, 띠띠뽀, 아기상어에 이어 뽀로로까지… 밀리의 서재, ‘오디오 동화∙만화’ 신규 콘텐츠 오픈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04.28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밀리의 서재]
[사진=밀리의 서재]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대표 서영택)가 밀리에서만 즐길 수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 ‘밀리 오리지널’을 통해 뽀로로 오디오 동화, 만화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밀리 오리지널 뽀로로 오디오북은 ‘뽀로로’ ‘타요’ 등을 제작한 아이코닉스의 아동용 출판 브랜드 키즈아이콘에서 밀리의 서재를 통해 오픈한 키즈 오디오북 콘텐츠다. 이번에 밀리의 서재에서 오픈한 밀리 오리지널 뽀로로 오디오북은 오디오 동화 형태로 제공되는 『뽀로로 오디오동화』 『뽀로로 전래 동화』 시리즈(각 4종)와 오디오 만화 시리즈 『슈퍼영웅 & 마법사 뽀로로』 등 세 가지 종류, 총 12편으로 구성됐다. 작년에 오픈한 10편의 뽀로로 오디오북을 포함하면 밀리의 서재에서는 모두 22편의 뽀로로 오디오북을 이용할 수 있다.

키즈 오디오북은 밀리의 서재가 제공하는 전자책과 오디오북 결합 서비스인 ‘책이 보이는 오디오북’의 아동용 버전이다. 밀리 오리지널 뽀로로 오디오북 역시 12편 모두 뽀로로 캐릭터의 목소리로 내용을 듣고, 화면으로는 전자책 상의 글과 그림을 볼 수 있어 마치 캐릭터가 직접 동화책을 읽어주는 듯한 느낌을 준다. 밀리의 서재는 가로 모드로 볼 경우 두 페이지를 한 번에 볼 수 있도록 하는 등 실제 그림책을 편 것처럼 뷰어 기능을 개선하여 편의성을 더했다.

김태형 밀리의서재 유니콘팀 팀장은 “지난해부터 타요, 띠띠뽀 띠띠뽀, 핑크퐁 아기상어 동화 오디오북 등 어린이들을 위한 유명 캐릭터 오디오북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며 “가정의 달을 맞아 밀리 오리지널 뽀로로 오디오북 시리즈가 실내에서도 아이들과 함께 실감나게 즐길 수 있는 콘텐츠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