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바나나 껍질만 쓰면 괜찮아』
[신간] 『바나나 껍질만 쓰면 괜찮아』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02.17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부색도 초록색이고 머리카락은 세 가닥 밖에 없는 괴상한 주인공. 다른 사람에게 놀림 받을까 두려워 땅 속에 숨어 살지만 일 년에 하루는 밖에 나가 사람들과 어울린다. 바로 솜사탕 팬케이크 파자마 퍼레이드 대축제가 있는 날. 시끌벌적한 가운데 바나나 껍질을 쓰고 있으면 아무도 못난이를 알아보지 못한다. 하지만 올해는 바나나 껍질을 구하지 못해 끝내 엉엉 소리 내 울고 만다. 그런데 어디선가 못난이를 부르는 소리가 들리고, 깜짝 놀란 못난이는 고개를 드는데… 남들과 달라, 또는 초라해보이는 모습에 조마조마한 감정을 다독이며 용기를 불어넣는다. 


■ 바나나 껍질만 쓰면 괜찮아
매슈 그레이 구블러 글·그림 | 최현경 옮김 | 그레이트북스 펴냄│124쪽│14,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