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K스릴러 공모전 당선작 ‘밀리 오리지널’로 공개… 비회원도 첫 화 무료
밀리의 서재, K스릴러 공모전 당선작 ‘밀리 오리지널’로 공개… 비회원도 첫 화 무료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02.10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밀리의 서재]
[사진=밀리의 서재]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밀리의 서재가 K스릴러 공모전 당선작 일곱 편을 ‘밀리 오리지널’로 공개한다.

국내 최대 월 정액 밀리의 서재(대표 서영택)는 K스릴러 공모전 당선작을 공개하고, 전자책으로 독점 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K스릴러는 밀리의 서재에서만 제공하는 독점 콘텐츠인 ‘밀리 오리지널’의 스릴러 콘텐츠다. 밀리의 서재는 한 달 동안 이들 작품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세 개 작품을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밀리의 서재가 이번에 공개한 K스릴러 작품은 ▲『마귀』(전건우) ▲『말괄량이 사이코패스』 (기윤슬) ▲『행복배틀』 (주영하) ▲『이레』 (김달리) ▲『깨어나지 말 걸 그랬어』 (김하림) ▲『비행엄마』 (이지은) ▲『사라진 나라의 아이들』 (이성진) 등 일곱 편이다. 모두 지난해 4월 밀리의 서재가 토종 스릴러 콘텐츠를 양성하기 위해 장르문학 전문 출판사 고즈넉이엔티와 함께 진행한 공모전에서 4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당선된 작가 일곱명의 작품으로, 6개월 간 멘토링을 거쳤다.

밀리의 서재 K스릴러 공모전 당선작 일곱 편 모두 1화에 한해 밀리의 서재 비회원에게도 무료로 공개된다. 무료로 공개되는 1화는 웹뷰어를 통해 볼 수 있으며, 웹 뷰어로 연결되는 링크도 SNS 등을 통해 자유롭게 공유 가능하다. 전편은 밀리의 서재를 통해 전자책으로 확인할 수 있다. 밀리의 서재는 이들 작품 중 한 달간 조회수와 서재에 담은 수, 응원 점수를 합쳐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세 개 작품을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 총 상금 1,000만 원을 수여할 예정이다.

김태형 밀리의 서재 유니콘팀(구 콘텐츠사업팀) 팀장은 “밀리의 서재 오리지널 콘텐츠로 선보이게 된 K스릴러 작품 일곱 편은 기발한 소재와 높은 몰입감을 갖춘 탄탄한 장르 소설”이라며 “더욱 다양한 출판사들과 함께 독창적이면서도 흥미로운 작품과 신인 작가를 발굴해 이들과 독자와의 접점을 넓히고, 독자들 역시 흥미로운 장르 콘텐츠를 통해 독서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밀리 오리지널 콘텐츠를 강화하는 데에도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