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월드비전 통해 마스크 5,000장 기부… 파트너스 업체에도 제공 예정
집닥, 월드비전 통해 마스크 5,000장 기부… 파트너스 업체에도 제공 예정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2.0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월드비전 한국 본사에서 윤석원 집닥 경영관리그룹 이사(우)와 월드비전 한상호 본부장(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 집닥]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대표이사 박성민)이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과 함께 배려계층 가정 아동 대상으로 예방 마스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집닥은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마스크 지원은 최근 전 세계적인 유행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위험성을 인지, 감염에 취약한 국내 아동들의 건강과 안전을 생각해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집닥은 추후 월드비전을 통해 전국 각지 배려계층 가정의 자녀와 아동 보육시설에 마스크 5,000장을 기부할 예정이다.

집닥 박성민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이 일면서 사회적으로 감염에 취약한 아이들에 대한 걱정이 특히 많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후원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더는 확산하지 않고 조속히 상황이 해결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집닥은 이번 아동 이용시설 대상 마스크 지원 외에도 파트너스 업체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희망 업체에 방역 마스크를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