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빌리와 시끄러운 바다』
[신간] 『빌리와 시끄러운 바다』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1.09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고래 빌리는 자유로운 파도가 높이 솟아오를 때 그 설레는 느낌을 좋아해 세상에서 가장 커다란 파도를 찾아 나선다. 파도를 타면 신이 나고, 마음이 푹 놓이고, 자유롭다. 그런데 빌리는 파도를 찾는 모험을 하면서 어째 신이 나지 않는다. 더러운 바닷물, 둥둥 떠다니는 플라스틱, 커다란 그물 등으로 고통받는 동물들을 봤기 때문이다. 빌리는 더러운 바다를 피하고, 그물을 찢어 바다 친구들을 구한다. 호주에 살며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없는 동물 친구들의 이야기를 대변하는 일을 하는 니콜 고드윈이 글을 썼다.    

■ 빌리와 시끄러운 바다
니콜 골드윈 글·드멜사 허프턴 그림│김선희 옮김│스푼북 펴냄│48쪽│12,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