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독자가 직접 뽑은 ‘올해의 책-커버’ 36권 무엇?… 1등은 김영하∙박막례
예스24 독자가 직접 뽑은 ‘올해의 책-커버’ 36권 무엇?… 1등은 김영하∙박막례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12.10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지난 한 달간 진행했던 2019년 ‘올해의 책’과 ‘올해의 커버’ 온라인 투표 결과가 발표됐다. 독자가 직접 선정한 올해의 책 1위에 『여행의 이유』, 올해의 커버 1위에는 『박막례, 이대로 죽을 순 없다』가 선정됐다. 이번 투표 이벤트에는 총 29만5,003명의 독자가 참여했다.

올해의 책 1위에 선정된 김영하 작가의 여행 에세이 『여행의 이유』는 2만7,945표(9.5%)를 획득하며 독자들의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여행의 이유』는 2019년 예스24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도서 1위에 등극할 만큼, 한해 동안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도서다.

김영하 작가는 “올해 들은 소식 가운데 가장 기쁜 일”이라며 “흔히들 책은 저자가 쓰지만 독자의 독서로 비로소 완성된다고 합니다. 많은 독자들이 이 책을 읽고 자신의 실패한(?) 여행들을 문득 떠올리고, 그 실패가 자신에게 어떤 의미였는지 처음으로 생각해보게 됐다고 이야기할 때, 아, 참으로 다행이구나, 이 책은 많이 읽히기도 하지만, 깊이 이해 받고 있구나 싶어 행복했습니다. 이 행복을 만들어준 독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소설, 시·에세이, 인문·교양, 경제경영, 자기계발, 유아동·청소년, 가정·취미·실용, 만화·예술 등 여덟 개 분야 232권 가운데 총 24권이 2019 올해의 책으로 선정됐으며, 에세이와 인문·교양 분야 도서가 각각 다섯 종씩 올해의 책으로 뽑히며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스물네권은 『여행의 이유(문학동네)』, 『박막례, 이대로 죽을 순 없다(위즈덤하우스)』, 『90년생이 온다(웨일북)』, 『유럽 도시 기행 1(생각의길)』, 『아주 작은 습관의 힘(비즈니스북스)』, 『벌새(arte(아르테))』, 『설민석의 삼국지 1(세계사)』, 『오은영의 화해(코리아닷컴)』,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로크미디어)』, 『선량한 차별주의자(창비)』, 『걷는 사람, 하정우(문학동네)』, 『수미네 반찬 1(성안당)』, 『정말 하고 싶은데 너무 하기 싫어(동양북스)』, 『나도 아직 나를 모른다(홍익출판사)』, 『흑요석이 그리는 한복 이야기(한스미디어)』, 『말센스(스몰빅라이프)』, 『역사의 쓸모(다산초당)』,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수오서재)』, 『연의 편지(손봄북스)』, 『핵을 들고 도망친 101세 노인(열린책들)』, 『여자 둘이 살고 있습니다(위즈덤하우스)』, 『흔한남매 1(미래엔아이세움)』, 『아가씨와 밤(밝은세상)』, 『천년의 질문 1(해냄)』이다.

이와 함께 출판사 편집자, 디자이너, 마케터 및 예스24 MD의 추천을 받은 64권의 책 표지 중 참신한 시도와 아름다운 디자인이 돋보이는 ‘올해의 커버’를 뽑는 투표에서는 『박막례, 이대로 죽을 순 없다』가 2만9,259표(11.6%)로 1위를 차지했다. 해당 커버는 J. 하워드 밀러의 포스터 『We can do it!』를 패러디 해 박막례 할머니의 힘겨운 인생을 버티게 한 강한 파워와 인내심, 끈기를 담아냈다.

‘올해의 커버’로 선정된 열두권은 『박막례, 이대로 죽을 순 없다(위즈덤하우스)』, 『선량한 차별주의자(창비)』, 『여행의 이유(문학동네)』, 『내가 보여?(웅진주니어)』, 『90년생이 온다(웨일북)』, 『우리 나무 이름 사전(눌와), 『혼자가 혼자에게(달)』, 『많이 힘들었구나, 말 안 해도 알아(정민미디어)』, 『비와 별이 내리는 밤(문학동네)』, 『여자 둘이 살고 있습니다(위즈덤하우스)』, 『아가씨와 밤(밝은세상)』, 『온 마음을 다해 디저트(한겨레출판)』이다.

한편, 예스24는 2019 ‘올해의 책’ 및 ‘올해의 커버’ 결과 발표를 기념해, 올해의 책/커버로 선정된 도서 포함 국내도서/외국도서 2만원 이상 구매 시 『여행의 이유』의 커버 이미지를 활용해 제작한 여권 케이스, 도서 다섯종의 이미지를 활용한 티코스터, 3색 볼펜 등의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 밖에도, 오는 12일부터 내년 1월 12일까지 통의동 보안여관에서 ‘YES24 북 스테이 – 책과 머문 하루’ 전시회를 개최한다. 오픈일인 12일에는 2019 올해의 책 시상식이 진행되며, 독자들의 투표로 선정된 ‘올해의 책’ 24권과 ‘올해의 커버’ 열두권의 전시를 비롯해 작가와의 북토크, 기념 굿즈 판매 등의 다채로운 이벤트가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전시 기간 한달 동안 60쌍의 독자를 초대해 보안여관 4층에 위치한 ‘보안 스테이’에서 올해의 책과 함께 특별한 1박 2일을 보낼 수 있는 북스테이 이벤트도 진행한다.

예스24 ‘올해의 책’ 및 ‘올해의 커버’ 투표 결과 및 기념 굿즈 증정 이벤트, 올해의 책 전시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