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과 산학협력 체결
우아한형제들,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과 산학협력 체결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12.1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일 경기대 서울캠퍼스 총장실에서 진행된 우아한형제들과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의 외식업 자영업자 전문교육 산학협력식 [사진= 우아한형제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외식업 자영업자들에게 대학원 강의에 준하는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과 산학협력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배달의민족과 경기대학교는 배달의민족이 운영하고 있는 외식업 자영업자 대상 교육프로그램 ‘배민아카데미'에 전문 강좌를 열고 한 차원 높은 식당 경영을 원하는 업주에게 무료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산학협력 이후 두 기관은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 교육과정에 준하는 강의를 함께 만들어 간다. 강의 내용에는 ▲외식상품 및 소비 트렌드 교육 ▲주방 경영 세미나 ▲외식 창업 프랜차이즈 교육 ▲식공간 연출 교육 ▲식공간 트렌드 교육 등이 포함된다. 또한, 배민아카데미 교육장과 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의 요리 실습장에서 특급 호텔 셰프 및 우수한 현장 전문가들의 실습수업도 진행된다. 두 기관이 공동 기획하는 외식업 전문 교육 과정은 2020년부터 배민아카데미에서 들을 수 있다.

경기대학교 관광전문대학원 김창수 원장은 “업계와 학계가 만나 외식업 생태계 발전을 위해 고민을 나누고 함께 해결책을 찾아간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은 큰 의미가 있다"며 “배달의민족과의 산학협력을 통해 음식점 업주들을 실질적으로 도울 수 있는 전문 교육을 제공해드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민아카데미를 총괄하는 우아한형제들의 백선웅 이사는 “배민아카데미의 실무 중심의 교육과정에 경기대학교 전문대학원이 보유한 외식산업교육의 노하우가 더해진다면 다양한 외식업 자영업자가 지니고 있는 교육에 대한 갈증을 해소시켜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배민아카데미는 우수한 교육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양질의 교육을 외식업 자영업자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배민아카데미는 외식업 자영업자 및 예비 창업자의 성장과 성공을 지원하기 위해 2014년부터 진행됐다. 총 300회의 강의를 진행했으며, 1만5,000여명 이상의 외식업 자영업자 및 예비 창업자가 교육을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