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페이퍼 3세대, 얼마나 좋아졌나?... '전작∙종이책∙스마트폰' 비교사진 공개
리디페이퍼 3세대, 얼마나 좋아졌나?... '전작∙종이책∙스마트폰' 비교사진 공개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11.13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리디]
[사진=리디]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콘텐츠 플랫폼 리디 주식회사가 3세대 전자책 단말기 리디페이퍼 출시 일정 및 프로모션 계획 발표를 오는 20일로 예정한 가운데 13일 디스플레이 클로즈업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리디]
사진 왼쪽이 출시 예정인 리디페이퍼 3세대 모습. [사진=리디]

공개된 사진에 따르면 제 3세대 리디페이퍼는 리디의 1세대 전자책 단말기 페이퍼에 비해 더욱 선명한 활자 구현이 가능해졌다. 종이책의 느낌을 최대한 구현해내면서 책을 읽을 때 눈의 편안함도 높였다.

제3세대 리디페이퍼는 스마트폰 등의 LCD 디스플레이와 달리, 전자잉크 디스플레이는 백라이트 없이도 내부의 마이크로 캡슐 속 검은색과 흰색 입자가 이동하며 16단계로 명암을 표현해 화면을 구현한다. 이는 잉크젯 프린터로 출력 시 수 많은 점이 모여 글자를 구성하는 방식과도 유사해, 독서에 특화된 기술로 인정받고 있다.

2015년에 출시한 '페이퍼(PAPER)', 2017년에 출시한 '페이퍼 프로(PAPER PRO)'를 잇는 리디의 세 번째 전용 전자책 단말기 '리디페이퍼(RIDIPAPER)'는 지난 4년간 축적해 온 전자책 단말기 사용자 데이터를 활용해 더욱 우수한 퀄리티를 자랑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저자책의 단점을 보완하면서 최대한 종이책의 느낌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는 리디의 행보에 독서인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