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온라인 인테리어 비교중개 서비스 특허 공식 획득
집닥, 온라인 인테리어 비교중개 서비스 특허 공식 획득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11.13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집닥]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대표이사 박성민)이 특허청으로부터 비교중개 서비스 특허를 공식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집닥 관계자는 “집닥은 ‘인터넷상에서 인테리어 업체 비교, 중개 장치 및 방법’ 특허출원서의 등록결정서를 최종 획득했다”며 “특허 내용에는 고객이 웹페이지나 모바일을 통해 인테리어 업체를 추천받고 비교견적을 통한 적합한 곳을 선정, 표준계약서에 따라 인테리어 업체와 계약하는 방식 등이 포함됐다. 특히, 프로세스 효율 강화 등 고객과 시공업체 모두에게 동일하게 적용되는 온라인 인테리어 비교중개의 순기능도 기재돼 있다”고 밝혔다. 

집닥 박성민 대표이사는 “이번 특허 획득은 인테리어 비교중개 플랫폼의 신뢰성을 외부 기관으로부터 공식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이번을 계기로 기존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하고 사용자 중심의 신규 서비스 도입으로 인테리어 O2O 서비스 대중화에 더욱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