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제 16회 어린이 독후감 대회’서 588명 입상… “경험에서 나온 솔직한 느낌이 포인트”
예스24 ‘제 16회 어린이 독후감 대회’서 588명 입상… “경험에서 나온 솔직한 느낌이 포인트”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11.1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예스24]
[사진=예스24]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진행한 ‘제 16회 예스24 어린이 독후감 대회’ 시상식에서 588명의 어린이가 입상했다. 대회는 지난 9일 서울 마포중앙도서관 마중홀에서 진행됐다.

2005년부터 실시된 ‘예스24 어린이 독후감 대회’는 어린이 독서 문화 활성화를 위해 예스24와 소년한국일보가 공동으로 주관하고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한국아동문학인협회가 후원하는 행사다.

총 300여 명의 수상자와 가족들이 참여한 이번 시상식에서는 서울 대광초등학교 5학년 이다겸 어린이가 개인부문 대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최우수상에는 서울 화랑초등학교 3학년 이규진 어린이와 경기 수원중앙기독초등학교 6학년 박서빈 어린이가 수상했다. 이 외 금상 일곱명, 은상 열세명, 동상 육십오명, 장려상 500명 등 총 입상자는 588명이다.

또한, 단체별 독후감 응모 수와 개인상 수상 가산점을 합산해 수상 기관을 선정하는 단체상 부문에서는 김포서암초등학교가 대상을 수상했으며, 대상을 비롯해 최우수상, 우수상, 지도교사상 등 총 일곱 곳의 학교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회에 가장 많이 응모된 도서의 출판사를 뽑는 특별 부문에서는 『한밤중 달빛 식당』의 ‘비룡소’가 좋은어린이도서상을 수상했고, 『아이스크림 걸음!』의 ‘소원나무’가 인기어린이도서상을 받았다.

예스24가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2개월여에 걸쳐 응모를 받은 독후감은 총 1만2,000여 편이며, 올해 대회에 참여한 초등학교 수는 약 4,500여 곳에 이른다. 응모도서는 전년보다 32% 증가한 5,000여 편으로 더욱 다양해졌다. 특히 올해는 예비초등학생의 응모 비중이 전체 참여자 중 27%로, 최근 3년 간 가장 높은 비중을 보였다.

행사 심사위원들은 “이전에 비해 어린이들의 독후감 작성 방식이 보다 자유로워졌고 내용 측면에서도 창의성이 돋보였다. 자신의 경험에서 우러나온 느낌을 솔직하게 썼던 것이 수상의 포인트였다”라며 이번 독후감 대회의 심사 소감을 밝혔다.

최세라 예스24 도서본부장은 “올해 대회는 ‘한 학기 한 권 읽기’ 등의 영향으로 어린이 문학 도서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져 독후감에 관심을 갖는 어린이들이 많아지는 유의미한 변화를 보였다”며 “예스24는 앞으로도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어린이 독서 문화 활성화를 이끌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제16회 예스24 어린이 독후감 대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