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틱톡’과 경쟁하나?… 한국판 틱톡 ‘띠잉’ 선보인다
우아한형제들, ‘틱톡’과 경쟁하나?… 한국판 틱톡 ‘띠잉’ 선보인다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10.22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아한형제들'이 22일 선보인 영상 놀이앱 '띠잉' 로고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새로운 형태의 영상 놀이앱 ‘띠잉’을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띠잉은 10초 이내의 짧은 동영상을 만들어 공유할 수 있는 ‘모바일 영상 놀이 플랫폼’이다. 탑재된 영상 효과 기능 ‘코스튬’을 통해 이용자의 개성을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하고, 다른 이용자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띠잉은 기존 SNS와 차별화된 몇 가지 특징이 있는데, 먼저 이용자가 띠잉에 올린 영상은 24시간 동안만 볼 수 있으며 24시간이 지난 뒤에는 자동으로 사라진다. 이용자는 띠잉을 이용하는 그 순간에 집중해 놀면서 다른 사람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게 된다. 본인이 만든 영상은 24시간 이내에 본인의 모바일 기기에 저장할 수 있다. 

또한, 띠잉의 핵심 기능이라 할 수 있는 ‘코스튬’은 인터렉티브 증강현실 효과를 적용한 놀이 기능이다. 이용자는 AR 영상 효과가 적용된 ‘코스튬’을 통해 친구와 눈싸움, 과자 빨리 먹기, 청기백기 게임 등을 하고, 이를 지인과 공유할 수 있다. 해당 기능은 우아한형제들과 AR전문 기업 ‘시어스랩’이 기획 단계부터 공동 개발 출시한 것으로, 양사는 추후 이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다양하고 혁신적인 코스튬을 추가할 예정이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사진으로 소통하는 밀레니얼 세대와 달리, Z세대(24세 이하)는 영상을 즐겨 이용하고 가장 익숙해한다는 점에서 이들 Z세대와 함께하는 놀이 문화를 만들어가고자 이번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띠잉은 ‘플레이스토어’에서 안드로이드앱을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iOS앱은 추후 런칭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