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 독점 공개… 서정윤∙공호∙이지호 작가 미공개 신작
밀리의 서재,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 독점 공개… 서정윤∙공호∙이지호 작가 미공개 신작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10.11 10: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밀리의 서재]
[사진=밀리의 서재]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국내 최대 월 정액 독서 앱 밀리의 서재(대표 서영택)는 로맨스 웹 소설 작품 3종을 독점 공개한다고 11일 밝혔다. ‘밀리 오리지널’은 밀리의 서재가 직접 기획하고 제작해 독점으로 서비스하는 독서 콘텐츠로, 이미 일반 소설과 에세이, ‘핑크퐁 동화’ 등 아동용 리딩북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밀리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에 밀리의 서재에서 독점으로 공개되는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에서는 로맨스 소설계의 스타 작가인 서정윤, 공호, 이지환 작가의 미공개 신작 웹 소설을 만날 수 있다. 밀리의 서재는 지난 1일 서정윤 작가의 『가르쳐 줄게』를 독점 공개한 데 이어 공호, 이지환 작가의 작품도 차례로 공개할 예정이다. 세 작가 모두 종이책∙웹 소설로 수십 종 이상의 로맨스 소설을 출간한 베테랑 작가들로,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를 통해 공개되는 이들의 작품은 밀리의 서재에서 1년간 독점으로 서비스된다.

밀리의 서재는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를 시작으로 웹 소설과 장르 소설 등으로 서비스 범위를 점차 넓혀갈 계획이다. 밀리의 서재는 지난달부터 로맨스∙판타지∙무협 소설과 라이트노벨 등 다양한 분야의 장르 소설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추억 속 만화인 이현세의 『공포의 외인구단』 해방에서부터 6.29 선언까지 격동의 한국 현대사를 다룬 허영만 화백의 『오! 한강』 등 만화 콘텐츠도 눈 여겨 볼만 하다.

김태형 밀리의 서재 콘텐츠사업팀 팀장은 “이번에 ‘밀리 오리지널 로맨스’로 1년 동안 밀리의 서재에서 독점 공개될 작품들은 모두 로맨스 소설계에서 작품성과 흥행성으로 인정받은 스타 작가들의 엄선된 작품”이라며 “밀리의 서재에서만 볼 수 있는 ‘밀리 오리지널’을 웹 소설과 같은 ‘스낵컬처(짧은 시간에 소비되는 웹 콘텐츠)’ 분야로까지 넓혀가며 오리지널 독서 콘텐츠’의 열풍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밀리의 서재는 최고 작가의 신간 종이책을 정기적으로 배송 받을 수 있는 ‘밀리 오리지널 종이책 정기구독’, 뮤지컬이나 전시 관람 전 출연 배우 등의 목소리로 해당 작품에 대한 설명을 보고 들을 수 있는 ‘밀리 오리지널 도슨트북’, 핑크퐁 아기상어 오리지널 리딩북 등 다양한 형태의 ‘밀리 오리지널’ 독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지난 1일부터 사전 예약을 받기 시작해 오는 15일 정식 서비스 개시를 앞둔 ‘밀리 오리지널 종이책 정기구독’의 경우 업계 최초로 선보이는 전자책과 종이책 결합 정기구독 모델로, 전자책은 기존과 같이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종이책은 두 달에 한권씩 배송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미경 2019-10-11 11:59:06
꼭 읽어보고 싶은 책이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