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이음 연애맺음] Q20. "혼자가 너무 편한 나, 다시 연애할 수 있을까요?"
[고민이음 연애맺음] Q20. "혼자가 너무 편한 나, 다시 연애할 수 있을까요?"
  • 윤효규 기자
  • 승인 2019.10.04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e say,
마지막 연애를 끝내면서 연애에 감정 소모와 시간 낭비하느니 나를 위한 시간을 살자고 마음 먹었어요.

그렇게 4년 간 혼자서 나름 행복했거든요.

그런데 요즘 문득 걱정이 들어요.
친구들의 연애담에 공감도 안 되고 설렘이 어떤 느낌인지조차 가물가물해요.

이러다 연애세포가 몽땅 사라져 버리는 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

Ricia say,
연애에 대한 좋지 않은 경험치와 피로감이 쌓이기 시작하면 혼자로서 안정적이고 편안한 감정을 더 찾기도 하지요.

감정에도 관성이 있어서, 그런 편안함이 지속되면 다시 연애를 하던 시절로 돌아가기가 점점 더 어려워질 지도 몰라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