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대한민국] 『사랑의 기술』(5판)
[책 읽는 대한민국] 『사랑의 기술』(5판)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9.09.12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은 기술인가? 독일 태생의 정신분석학자이자 사회철학자인 에리히 프롬은 『사랑의 기술』에서 인류의 영원한 화두인 사랑에 대해 질문을 던진다. 프롬이 던진 이 질문은 『사랑의 기술』이 출간된 지 60여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많은 독자들에게 사랑의 의미를 진지하게 돌아볼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한다. 1956년 첫 출간 이후 전 세계에서 수백만 부 이상 판매되면서 우리 시대의 대표적 스테디셀러가 됐다. 문예출판사에서는 이번에 오탈자를 수정하고 번역을 다듬어 새로운 표지로 『사랑의 기술』 개정판을 출간했다. 

■ 사랑의 기술(5판)
에리히 프롬 지음 | 황문수 옮김 | 문예출판사 펴냄 | 12,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