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크레마 카르타G’ 출시… “전자책 단말기 최초 동작 인식센서 탑재”
예스24, ‘크레마 카르타G’ 출시… “전자책 단말기 최초 동작 인식센서 탑재”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08.14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예스24]
[사진=예스24]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서점 예스24가 전자책 전문기업 한국이퍼브와 함께 ‘크레마 카르타G(Crema CartaG)’를 선보인다. 전자책 단말기 최초로 동작 인식 기능을 포함했다.

‘크레마 카르타G’는 지난 2015년부터 판매를 시작한 ‘크레마 카르타’의 두 번째 후속 모델이다. ‘크레마 카르타’는 국내 최초로 카르타 패널을 탑재해 선명한 화질을 자랑하며 다양한 팬층을 확보, 2017년 후속 모델 ‘크레마 카르타 플러스’를 선보이며 인기를 이어간 바 있다.

‘크레마 카르타G’는 전자책 단말기 최초로 동작 인식이 가능한 G센서(Gyro sensor)를 탑재, 사용자의 손 동작을 인식해 단말기 기울기에 따라 화면 방향이 상하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다. 또한 기존 크레마 시리즈의 화면 내 정전식 페이지 넘김 기능과 좌우 물리키 버튼에서 한 발 더 나아가 상하 물리키 버튼을 한쪽 면에 위치시킴으로써 한 손으로도 편하게 페이지를 넘길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와 함께 색온도 조절(CTM, Color Temperature Modulation) 기능이 추가돼 사용자 눈의 피로를 덜어주는 가장 편안한 색온도 상태를 설정할 수 있다. ‘크레마 카르타 플러스’ 대비 21g 가벼워진 194g의 무게와 8.5mm의 두께는 오랫동안 단말기를 들고 있어도 편안함을 배가시킨다.

이 밖에도, 300ppi의 고해상도 e-ink 카르타 패널과 프론트 라이트 기능, 전용 케이스 사용 시 케이스를 열고 닫는 것 만으로 기기의 전원 관리가 가능한 스마트 웨이크업(Smart Wake Up) 기능 등 기존 크레마 카르타 플러스가 가진 장점은 그대로 유지됐다. 더불어, 내장된 8GB의 저장 용량을 기본으로 최대 32GB까지 확장해 사용할 수 있는 마이크로SD카드 슬롯이 제공되며, 페이지 넘김과 프론트 라이트, 오디오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크레마 전용 블루투스 무선 리모콘과도 호환된다.

크레마 카르타G는 블랙 색상 한가지로 출시되며, 판매 가격은 정가 18만9,000원에서 5% 할인된 17만9,000원으로 예스24에서 14일부터 구매 가능하다.

예스24는 크레마 카르타G 출시를 기념해 제품 구매 후 9월 16일까지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로 이니셜을 남긴 고객 중 10명을 추첨해 영문 이니셜이 각인된 크레마 카르타G 전용 가죽 케이스를 선물한다.

크레마 카르타G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12년 런칭 이래로 대한민국 전자책 단말기의 표준을 제시한 ‘크레마’ 시리즈는 예스24에서만 총 누적 판매량 17만대를 기록했다. 예스24는 한국이퍼브를 통해 1,800여개의 출판사와 전송권 계약을 체결해 70만여권의 전자책 콘텐츠를 확보하고 있으며, 지난 11월 월정액 전자책 구독 서비스 ‘북클럽’을 오픈해 인기 도서 및 예스24가 큐레이션 한 전자책 콘텐츠 1만 5,000여권을 함께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