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제 4회 ‘착한 BOOK’ 도서지원 행사 진행
웅진씽크빅, 제 4회 ‘착한 BOOK’ 도서지원 행사 진행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9.04.2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진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사무총장(왼쪽)과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의 모습 [사진=웅진싱크빅]
천진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사무총장(왼쪽)과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의 모습 [사진=웅진싱크빅]

[독서신문 전진호 기자] 에듀테크 전문기업 웅진씽크빅(095720, 대표 이재진)이 지난 19일 서울 마포구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웰니스센터에서 ‘제 4회 착한Book’ 행사를 진행했다.

웅진씽크빅 이재진 대표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천진욱 사무총장 등 행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웅진씽크빅은 소아암 환아들의 연령에 맞춘 권장도서 7000권과 아이들의 두뇌발달을 돕는 놀이교구, 응원 메시지를 담은 엽서를 342개 선물세트에 담아 전달했다.

웅진싱크빅은 소아암 환아의 교육과 정서 지원을 위해 2016년 시작한 ‘착한 BOOK’ 도서지원사업을 통해 올해까지 도서 6만여 권을 약 1500가정에 전달했다.

한 부모는 “아이가 평소에 책을 좋아하지만 병원비와 생계로 인해 책 한권 사주는 것조차 큰 부담”이라며 “웅진씽크빅 도서 지원 사업으로 아이가 접해보지 못했던 여러가지 책을 전해 줄 수 있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도서를 지원하는 작은 나눔이지만 환아들과 각 가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사회공헌활동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이웃과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마련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웅진씽크빅은 소아암 환아들이 독서 후 감상을 글과 그림으로 표현하는 '또또사랑 희망담은 글그림 공모전'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해당 공모전은 치료 과정에서 심리적으로 위축되어 있는 소아암 환아들이 자기표현을 통해 자신감을 회복하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시작했으며, 지난 2016년부터 매년 가을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을 초청해 시상식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150여 명의 아동이 참가한 가운데, 당선작은 이번 착한 BOOK 응원엽서 표지로 제작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