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가을』
[신간] 『가을』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04.1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코틀랜드 출신 사회참여적 작가 앨리 스미스의 ‘사계절 4부작’ 중 첫 권이다. 소설의 배경은 2016년 브렉시트 국민투표(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투표) 전후. 반으로 여론이 나눠진 영국사회를 살아가는 노인 대니얼과 대니얼의 영향으로 미술사를 전공하고 대학 강사가 된 엘리자베스를 중심으로 이야기는 전개된다. 대니얼의 꿈속에서는 브렉시트 국민투표 이전의 옛 시절들이 복기되며, 브렉시트 이후 매몰찬 도시의 분위기와 차가운 사람들을 마주한 엘리자베스 역시 옛 추억과 현재를 오간다. 이야기는 초가을에서 늦가을을 향해 나아간다.     

■ 가을
앨리 스미스 지음│김재성 옮김│민음사 펴냄│336쪽│14,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