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VD컴퍼니, 미래기술 기획·개발 협력
배달의민족·VD컴퍼니, 미래기술 기획·개발 협력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9.04.0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우아한형제들]
[사진제공=우아한형제들]

[독서신문 전진호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주)우아한형제들이 AI 리테일 시스템 전문 기업 브이디컴퍼니(VD 컴퍼니)와 국내 외식 산업에 최적화된 미래 기술을 기획, 개발하기 위한 업무 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앞으로 양 사는 국내 외식 산업에 혁신을 가져다줄 여러 가지 솔루션을 찾고 이를 적용하기 위한 다양한 미래 기술을 선보여 나갈 계획이다.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외식업 자영업자들의 업무 효율을 극대화하고 고객에게는 새로운 경험과 편리함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방침이다.

브이디컴퍼니는 인공지능(AI) 기술 전문 기업으로 자율주행 서빙 로봇, 무인 결제 시스템 등으로 대표되는 다양한 미래 기술을 국내에 선보이고 있는 기업으로, AI를 활용해 외식업 및 리테일에서 혁신을 추구한다는 비전을 갖고 있다. 3월 초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9 프랜차이즈 서울(IFS)’에서는 국내 최초 컴퓨터비전 기술을 활용한 무인 편의점 ‘더편24’와 자율주행 솔루션을 탑재한 지능형 서빙 로봇 ‘푸두봇(PuduBot)’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동안 외식 배달 산업 인프라를 개선하고 고도화하기 위한 미래 기술에 적극적으로 투자한 우아한형제들은 2017년부터 배달 로봇 개발에 착수해 작년에 실내 푸드코트 서빙 로봇 ‘딜리’와 레스토랑 서빙 로봇 ‘딜리 플레이트’를 시범 운영했으며, 현대그룹 IT·물류자동화 계열사 (주)현대무벡스와 자율주행 배달 로봇의 엘리베이터 탑승 및 층간 이동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브이디컴퍼니 관계자는 “우아한형제들과의 업무 제휴를 통해 최근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혁신적인 기술들을 국내에 발빠르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눈부시게 발전하고 있는 미래 기술들은 이미 전세계 외식 산업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고, 결과적으로 우리 일상을 더욱 편리하게 만들어 줄 것으로 예상한다”며 “배달의민족 또한 중장기적인 비전을 갖고 외식 산업을 발전시킬 방안들을 단계적으로 연구, 개발해 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