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무살 생일' 맞은 예스24… 소원 말하면 최대 500만원 지급
'스무살 생일' 맞은 예스24… 소원 말하면 최대 500만원 지급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04.01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예스24]
[사진제공=예스24]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예스24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4월 한달간 다채로운 이벤트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소원을 말하면 지원금 500만원이! ‘당신의 스무살을 들려주세요’

만약 다시 스무 살로 돌아간다면 또는 훗날 스무 살이 된다면 가장 이루고 싶은 소원을 말하면, 예스24가 소원을 이루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대 500만원을 지원한다. 4월 30일까지 이벤트 페이지에 100자 이상 500장 이내로 소원을 남긴 회원 중 1명을 선정하며, 선정자는 5월 10일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예스24와 함께한 기록, ‘스무살 우리 함께한 이야기’

예스24는 회원들과 함께 한 지난 20년을 추억하는 페이지로 20주년 맞이 이벤트의 첫 문을 연다. 회원들은 예스24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벤트 페이지에 접속하면 누적된 개인 데이터를 통해 예스24에서 구매한 도서 권 수 및 금액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가장 많이 읽은 도서 분야, 다독한 연도, 제일 처음 구매한 책 등 나만의 독서 타입과 독서 생활을 자세히 살펴 볼 수 있다. 또한, 해당 페이지에서 20년 간 예스24의 발자취를 기록한 영상을 감상하고, 영상 속에 나온 예스24 관련 퀴즈를 맞히면 YES상품권 1,000원을 받을 수 있다. 이벤트를 SNS에 공유하고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20명에게 투썸플레이스 케이크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스무 살의 마음으로 풀어보는 퀴즈, ‘궁금해 스무살! 도전 퀴즈 대회’

스무 살이 좋아하는 책, 스무 살이 쓰는 신조어와 잘 틀리는 맞춤법 등 스무 살의 마음이 돼 풀어보는 퀴즈 대회도 진행된다. 퀴즈를 풀고 난 후 발급 받은 스티커로 이벤트에 응모 시, 추첨을 통해 LG 트롬 스타일러, 삼성 무풍공기청정기 큐브, 네스프레소 버츄오 플러스, 예스24 영화예매권, GS25 모바일 상품권 3,000원 등의 푸짐한 경품을 증정한다.

20주년 기념 굿즈, 미피 콜라보 굿즈 등 독서의 즐거움을 더하는 ‘스페셜 굿즈 증정 이벤트’

예스24는 회원들과 20주년을 특별하게 기념할 수 있는 스페셜 굿즈를 선보인다. 예스24의 20주년을 기념하는 ‘독서가 에코백’과 ‘우드 손잡이 머그’ ‘스텐콜드컵 텀블러’ ‘와인잔 세트’ 등이다. 이와 더불어, 추억의 캐릭터 ‘미피’가 함께 한 귀여운 굿즈로 액자와 램프의 기능을 모두 갖춘 ‘미피 아트큐브 프레임 램프’와 실용성을 겸비한 대형 가방 ‘미피 타포린백’ 등도 준비했다. 굿즈는 국내도서, 외국도서, 중고샵 직배송 도서 등을 구매할 경우 구매 금액에 따라 선택해 받아 볼 수 있다.

오행시 짓기, 몸으로 표현하기… 이색 아이디어로 경품 받자!

빛나는 아이디어만으로 경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마련됐다. 예스24는 오는 4월 14일까지 전국 예스24 중고서점에서 제시어 ‘예스이십사’로 오행시를 짓는 ‘천하제일 오행시 대회’를 연다. 중고매장 내 보드판에 메모를 부착해 응모할 수 있으며, 대상 1명, 최우수상 5명, 우수상 24명에게 각각 YES24 상품권 30만원, 5만원, 1만원이 지급된다.

또한, 숫자 ‘20’을 몸으로 자유롭게 표현한 사진을 오는 4월 30일까지 ‘예스24’ ‘예스24축하해’ ‘20주년축하해’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선물을 증정한다. 1등 당첨자 1명은 인스탁스 카메라 스퀘어6, 2등 당첨자 50명은 스타벅스 기프티콘을 받을 수 있다.

김석환 예스24 대표는 “1999년 4월, 작은 인터넷 서점으로 문을 연 예스24가 누적 회원 수 1,500만명 이상의 대형 서점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건 지난 20년 간 회원들이 보내 준 응원과 지지 덕분이었다”며 “예스24가 마련한 다채로운 이벤트를 통해 예스24의 스무 번째 생일을 함께 즐겨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예스24의 창립 20주년 기념 이벤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