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성복역 화재 ‘중형 재난’ 대응 2단계 발령… 인명 피해 여부 확인 중
용인 성복역 화재 ‘중형 재난’ 대응 2단계 발령… 인명 피해 여부 확인 중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9.03.2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복역 인근 롯데몰 신축공사장 화재현장 [사진출처= 연합뉴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경기 용인시 성복동 신분당선 성복역 인근 롯데몰 신축공사장에서 27일 오후 4시 31분께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소방당국은 오후 4시 37분 화재현장에 도착했으며 오후 4시 40분에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소방대응 단계는 화재 규모에 따라 1단계에서 3단계로 구분되며 2단계는 중형 재난에 발령된다. 2단계 발령 시 관할 소방서를 포함한 인접 소방서 3곳 이상의 소방 인력 및 장비가 동원된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펌프차 등 소방 장비 50여 대와 140여 명의 소방 인력이 동원돼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인명 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