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영상] 야콥 할그렌 주한 스웨덴 대사, “한-스웨덴 수교 60주년, 환상적”
[인터뷰영상] 야콥 할그렌 주한 스웨덴 대사, “한-스웨덴 수교 60주년, 환상적”
  • 안경선 PD
  • 승인 2019.03.05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보 1호 숭례문 옆에 위치한 스웨덴 대사관은 조금 어색했다. 따뜻한 오렌지 톤의 북유럽풍 가구들, 복도를 통과하자 사무실마다 가족사진이 빼곡히 붙어있는 벽들이 보였다. 대사관 직원 대다수가 여성. 먼저 인사하지 않았는데도 선뜻 다가와 밝고 큰 목소리로 수다 떠는 직원들, 판문점 중립국감독위원회 소속이라는 군복 입은 이도 보였다. 어느 누가 누군가를 지배하지 않는 분위기에 오히려 질서가 있는 모습. 채 몇 분 사이에 이 나라는 ‘다른’ 나라라는 느낌, “그대의 조상, 그대의 자유” 스웨덴의 국가가 울려 퍼지는 듯했다. 그리고 그 중심에서 마주한 22년 차 외교관 야콥 할그렌 주한 스웨덴 대사. 187cm라는 큰 키가 인상적이었다.   

* 야콥 할 그렌은 스웨덴 예테보리대학교를 졸업, 런던정치경제대학교에서 국제관계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1997년 스웨덴 외교부에 입부해 주보스니아 대사관 이등서기관, 주제네바 대사관 참사관, 스웨덴 총사령부 자문관, 외무부 안보정책국 인도지원정책 및 분쟁이슈과 과장,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 부소장 등을 역임하며 국가 간 갈등 중재와 평화 구축 등에 관여해온 외교·안보 전문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