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일본 현지에 2·8 독립선언 안내서 1만부 배포… 내막은?
송혜교, 일본 현지에 2·8 독립선언 안내서 1만부 배포… 내막은?
  • 서믿음 기자
  • 승인 2019.02.08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사진출처=연합뉴스]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 현지에 2·8 독립선언 안내서 1만부를 배포했다. 

8일 서 교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송혜교 씨와 또 힘을 모아 '2.8독립선언 100주년 기념 안내서'를 한국어와 일어로 제작해, 젊은층이 많이 이용하는 도쿄 시내 민박집 10곳에 1만부를 기증했다"며 "송혜교 씨는 한류스타로서 국가에 어떻게 기여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정말 좋은 선례를 만들어 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서 교수는 "서경덕, 후원 송혜교'의 콜라보는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추가 이벤트를 예고했다.  

송혜교는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인 올해, 우리 모두가 국내외 독립운동 유적지에 대한 관심을 더 많이 가졌으면 좋겠다"고 <연합뉴스>에 소감을 전했다. 

한편, 2·8 독립선언은 1919년 3·1운동의 도화선이 됐던 독립 선언으로, 1919년 2월 8일 재일 한국인 유학생들이 한국의 독립을 요구하며 선언서와 결의문을 배포한 사건이다.  

서 교수와 송혜교가 배포한 안내서에는 2.8독립선언의 배경 및 의의, 2.8독립선언과 3.1운동, 2.8독립만세운동지, 2.8독립선언 기념자료실 등이 상세히 담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