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단비 내린 설 연휴, 한가로운 덕수궁
[포토] 단비 내린 설 연휴, 한가로운 덕수궁
  • 윤효규 기자
  • 승인 2019.02.03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윤효규 기자] 설 연휴 둘째 날인 2일 전국적으로 비가 내린 가운데 서울 중구 덕수궁을 찾은 시민들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연휴를 한껏 만끽했다.

문화재청은 설 연휴 기간인 2일부터 오는 6일까지 ▲경복궁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종묘 ▲조선왕릉 ▲아산 현충사▲금산 칠백의총 ▲남원 만인의총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밝혔다. 평소 경복궁은 화요일, 창덕궁·덕수궁·창경궁은 월요일에 휴무일이나 설 연휴에는 휴무일 없이 개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