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한국 아마존 글로벌셀링, 국내 스타트업 해외진출 지원한다
KOTRA·한국 아마존 글로벌셀링, 국내 스타트업 해외진출 지원한다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9.01.28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열린 미국 아마존 입점설명회 모습 [사진제공=KOTRA]
2018년 열린 미국 아마존 입점설명회 모습 [사진제공=KOTRA]

[독서신문 전진호 기자] KOTRA(사장 권평오)가 한국 아마존 글로벌셀링과 공동으로 아마존 입점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로켓스타트'를 추진한다.

'로켓스타트'는 아마존 리스팅(아마존에 제품 사진, 설명 등을 작성해 판매를 개시하는 일), 검색광고 같은 아마존 활용 방법부터 통관, 상표권 등록 등 무역실무까지 아마존을 통한 해외진출 방법을 총망라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한국 아마존 글로벌셀링에서 직접 전 교육을 주관하고 담당 매니저의 개별 모니터링 및 멘토링을 실시하고, KOTRA에서는 로켓스타트를 통해 아마존에 입점한 기업 중 일부를 선정해 초도 물류비와 검색 광고비를 지원한다. 

지난해 '로켓스타트'를 통해 아마존에 입점한 기업은 112개 사로, 총 판매 금액은 54만 달러(6억 1000만 원)이다.

생활용품 같은 소비재뿐만 아니라 전자제품, PC 액세서리 등 다양한 제품군에서 매출이 발생해 올해 역시 많은 기업에 기회가 열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올해는 미국과 일본 아마존 입점을 목표로 총 6회, 매 기수 당 50~70개 사를 선정해 이틀간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 대상은 바로 판매 가능한 제품을 보유하고 있고, 아마존에 미 입점해 있는 설립 7년 미만의 스타트업이다.

선석기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인력과 자본이 부족한 스타트업은 아마존과 같은 글로벌 오픈마켓을 통해 해외진출을 추진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며 "KOTRA는 혁신성장의 주역인 우리 스타트업이 해외진출을 통해 역량을 강화하고 스케일업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프로그램에 관심이 있는 기업은 오는 2월 7일(목)까지 KOTRA 홈페이지 또는 K-스타트업(창업넷) 홈페이지에 있는 공고문을 참조해 KOTRA 스타트업지원팀으로 'K-브랜드 서밋(BRAND SUMMIT)' 참가 신청서를 보내면 1차 접수할 수 있다.

신청한 기업은 2월 13일에 한국 아마존 글로벌셀링 본사(서울 중구 을지로)에서 진행되는 K-브랜드 서밋의 현장에서 '로켓스타트' 참가신청서를 모바일로 작성한다.

최종 선정기업 발표는 2월 18일에 진행되며, 선정된 기업은 2월 20일과 3월 6일 두 번에 걸쳐 제1기 아마존 입점교육을 받는다. 이후 교육은 별도 공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