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여성근로자 육아휴직 이용률 83.5%… 여가부 장관 표창
교보문고, 여성근로자 육아휴직 이용률 83.5%… 여가부 장관 표창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8.12.19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교보문고]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교보문고가 여성가족부가(이하 여가부, 장관 진선미) 주관하는 ‘2018년도 가족친화인증 및 정부포상 수여식에서 높은 수준의 가족친화제도를 인정받아 18일 여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교보문고는 여성근로자의 육아휴직 이용률이 83.5%에 달하며, 난임휴직(난임진단을 받은 직원이 체내/외 수정 등을 진행하는 경우 사용하는 휴직), 산전휴직(임신한 여사원이 출산 전 사용하는 휴직), 태아검진 휴가(유급휴가) 등 모성보호제도를 운영 중이다.

이외에도, 연차 휴가 사용 시 가족문화 활동금 지급하며, 부부/재무/건강 등 이슈에 대해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게 하는 키다리아저씨 서비스’, 가족 농장 운영, 방학기간 자녀 케어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교보문고는 지난 5월에도 높은 여성관리자 및 여성 채용 비율과 다양한 가정양립 프로그램 운영을 높이 평가받아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가 주관하는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