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터널』
[신간] 『터널』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8.12.1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굴만 마주치면 싸우는 동생과 오빠. 둘은 많은 부분에서 다르다. 특히 호기심이 많은 오빠에 비해 겁이 많은 동생은 모든 게 무섭다. 어둠도, 공터도, 숲도 동생에게는 끔찍한 괴물과 같다. 어느 날 엄마의 등쌀에 밀려 함께 밖으로 나가게 된 오빠와 동생은 어떤 동굴을 찾게 되고 오빠는 궁금증을 못 참고 그 안으로 들어가 버린다. 한참 동안 오빠를 기다리지만 오지 않자 동생은 오빠가 걱정되고, 무섭지만 동굴로 들어간다. 그리고 돌로 변해버린 오빠를 마주하는데…. 형제자매는 늘 서로 싸우지만, 사실 서로를 아끼고 있음을 알려주는 그림 동화다. 서로 쉽게 다투는 자녀들이 있다면 함께 읽어보면 좋겠다. 

■ 터널
앤서니 브라운 글·그림|장미란 옮김|논장 펴냄|28쪽|11,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