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디지털 노마드’는 필연… “직장인들이여 준비하라”
[리뷰] ‘디지털 노마드’는 필연… “직장인들이여 준비하라”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8.10.2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장소에 상관없이 온라인을 통해 일하는 디지털 노마드는 한국인에게 생소하다. 굳이 단어에 맞는 설명을 찾자면 계약직’ ‘프리랜서등 보통 안정적이지 않고 일자리 질이 좋지 않은 직업들만 떠오른다.

그러나 저자에 따르면, ‘디지털 노마드는 필연적인 미래 직업 양상이다. 또한 잘 해낼 수만 있다면 디지털 노마드생활을 하며 충분히 안정적이고 효과적인 직장생활을 할 수 있다.

1장에서 저자는 직장인들이 디지털 노마드가 될 준비를 해야 한다는 당위를 담는다. 기술의 발달로 직업 세계가 변하고 있다. 저자는 일과 기회를 찾아 세계를 돌아다니는 잡 노마드현상을 예로 든다. 미국 프리랜서 유니언과 프리랜서 플랫폼 업의 조사에 따르면 2027년까지 미국 인구의 50.8%10년 안에 프리랜서가 된다. 저자는 향후 노동의 80%는 자동화되고 나머지 20%는 창의적인 활동으로 채워질 확률이 높다이러한 창의적인 활동은 기업이 프로젝트별 필요한 직무와 비중에 따라 민첩하고 창의적인 전문가 또는 전문 에이전시와 단기 계약을 하는 방식일 것이라고 예상한다.

이처럼 직업 세계가 격변한다면, ‘디지털 노마드가 되는 방법을 찾는 수밖에 없다. 1장을 제외한 나머지 장에서는 디지털 노마드가 되는 방법을 다룬다. 2장에서는 직장인 디지털 노마드가 되는 법’ 3장에서는 직장인 디지털 노마드의 행동 유형별 관계법’ 4장에서는 주도적으로 소통하고 협업하는 법마지막 장에서는 조직과 세상과 함께 가는 법을 담았다.

나는 직장에서 디지털 노마드로 일한다
국수미 지음라온북 펴냄25613,8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