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대한민국] 『시트콤』
[책 읽는 대한민국] 『시트콤』
  • 전진호 기자
  • 승인 2018.09.1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자음과모음 경장편소설상 수상작
신인 작가 배준이 그려낸 살벌하고 황당무계한 소동극

탁월한 재미와 흡인력으로 무장한 신인 작가 배준의 첫 소설이 출간됐다. 이 소설은 제1회 자음과모음 경장편소설상 수상작으로, 선정 당시 심사위원으로부터 만장일치의 지지를 받으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심사자인 백민석 소설가는 “공모전 심사를 하며 이처럼 즐겁기는 어렵다. 나는 『시트콤』을 손에서 놓을 수가 없어 원고를 온갖 곳에 들고 다니며 읽었다”라며 흡입력 있는 이 소설의 진가를 높이 평가했다. 이처럼『시트콤』은 독자들에게 읽는 재미를 다시금 상기해줄 소설이다. 작가의 말에서 드러냈듯, “지루하고 재미없는 삶을 살아왔고 앞으로도 그럴 예정”이라는 배준 작가는 소설에 대해서만은 이렇게 말한다. “따분한 건 질색이다.”
또한 이 소설은 자음과모음 출판사에서 이어나갈 시리즈인 ‘새소설’의 첫 번째 작품이기도 하다. ‘새소설’은 지금 한국문학의 가장 참신하고 첨예한 작가들의 시선을 담는 소설 시리즈다. 독자가 읽는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젊고 새로운 작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 시트콤
배준 지음│자음과모음 펴냄│280쪽│13,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