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북갤러리 신간안내
[신간] 고한읍에서 펼쳐지는 추리 활극 10편 『굿바이 마이 달링, 독거미 여인의 키스』

강원도 정선 고한읍의 폐광을 배경으로 한 10개의 추리소설들이 한 데 모였다. 미제 사건을 추적하는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고한에 내려온 프로파일러 감건호의 이야기, 치과 원장과 콤비로 사건을 해결하는 사립탐정 윌셔 홈즈의 추리극, 고한읍 야생화 축제 현장에서 일어난 독살 미수 사건, 40여년에 걸쳐 일어난 독특한 시체 훼손 사건, 형제의 돈을 훔쳐 달아난 여자를 찾아 고한읍에 온 남자의 이야기 등이 담겨 있다. 10개의 소설 모두 추리소설을 오랫동안 써온 작가들의 작품이다. 


■ 굿바이 마이 달링, 독거미 여인의 키스
김재희 외 9명 지음|바람꽃 펴냄|407쪽|13,800원

 

김승일 기자  present33@readersnews.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책 읽는 대한민국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