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21세기 최장 개기월식 '한여름밤의 우주쇼'
[포토] 21세기 최장 개기월식 '한여름밤의 우주쇼'
  • 이태구 기자
  • 승인 2018.07.28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이 지구의 본그림자에 가려지는 현상인 '개기월식' 현상이 28일 새벽 펼쳐진 가운데, 사진은 강원도 홍천에서 바라본 달의 모습이다. 이날 월식은 국내의 경우 새벽 2시 13분 반영식으로 시작해, 1시간여 뒤인 오전 3시 24분 부분식, 오전 4시 30분쯤 개기식으로 이어졌으나, 개기식은 제대로 확인하는데 다소 어려움이 있었다.

강원도 일부 지역에서는 달이 구름에 가려 개기월식을 보러 온 시민들이 아쉽게 발걸음을 돌리기도 했다.

한국천문연구원은 개기식은 6시 14분까지 이어졌다고 밝혔다.

다음 월식은 2019년 7월 17일 새벽 부분월식으로 관측된 가운데, 개기월식은 2021년 5월 26일에 볼 수 있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