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기업/금융
더피치, 스타트업 종합 컨설팅 시행…"생태계 활성화 이끈다"
더피치가 스타트업 종합 컨설팅을 시행한다. 사진은 더피치 임직원들의 모습. <사진제공=더피치>

[독서신문 곽준희 기자] 스타트업 교육·컨설팅 전문 기업 더피치(대표 이호재)가 스타트업 종합 컨설팅을 시행하며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밝혔다.

더피치는 스타트업의 비즈니스 모델 및 사업계획을 개선하는 1:1코칭 과정, 해당 결과물을 세련되게 포장하는 피치덱 디자인 대행과 함께 발표스킬 코칭까지 종합적인 컨설팅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1:1코칭은 10년 이상 경력의 전문가가 스타트업과 2회에서 3회의 오프라인 미팅을 통해 전반적인 사업의 방향성에 대한 고민을 공유하고, 사업 계획에 대한 스토리를 투자자 관점에서 더욱 매력있게 만들어 낼 수 있도록 논의하며 피치덱의 내용을 구성하는 과정으로 이뤄진다.

더피치의 피치덱 디자인 결과물들. <사진제공=더피치>

피치덱 디자인 과정은 슬라이드 기반의 발표자료를 전문적이고 매력적으로 디자인하는 포장의 과정으로, 더피치 관계자는 "텍스트, 이미지, 아이콘, 다이어그램 등의 시각요소를 활용해 전달하고자 하는 바를 더 명확하게 표현해주는 작업을 통해서 성공적인 IR피칭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발표코칭은 완성된 피치덱(피칭을 위한 시각적 보조자료. 파워포인트, 키노트 등으로 만든 발표용 문서)을 활용해 스타트업의 대표자가 직접 정해진 시간 안에 실전처럼 발표하면, 코치가 발표 스크립트와 발표 스킬에 대해 구체적인 개선사항을 피드백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강의 중인 이호재 더피치 대표. <사진제공=더피치>

더피치 관계자는 "스타트업의 성장에 뗄 수 없는 필수 요소인 투자 유치는 대부분 데모데이와 같은 IR피칭을 통해 이뤄지며, 이를 위해서는 비즈니스 모델, 사업계획 등의 내용을 구체화시켜 작성하고, 이를 투자자 앞에서 설득력 있게 발표할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면서 "지난 3월 설립된 더피치는 벤처스퀘어의 창업보육 사업의 역량에 PTX GROUP의 교육, 코칭 사업의 역량을 합해 만든 회사로, 관련 경력 10년 이상의 분야별 전문가 풀을 확보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더피치의 종합 컨설팅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호재 더피치 대표는 "스타트업 코칭 쪽에서 긴 시간 일하다 보니, 스타트업에게 정말로 필요한 건 그들의 사업 방향과 비즈니스모델에 대해 전문가의 관점에서 함께 고민을 해주는 일이라고 느꼈다"면서 "더피치의 엑셀러레이팅 서비스를 통해 스타트업 기업들과 함께 고민하고, 함께 성장하면서 보람을 찾으며 대한민국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곽준희 기자  junheeok@readersnews.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책 읽는 대한민국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