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이슈
이재명, 인터뷰 논란 해명… 과거보다는 미래?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이 13일에 있었던 태도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재명 당선인은 13일 경기지사 당선이 확실시된다는 예측에 오후 10시경 방송사들과 인터뷰를 했다. 다른 후보들보다 상대적으로 늦은 인터뷰였으며, 언론사를 추첨해서 인터뷰하겠다는 말도 있어 논란이 일었었다.

이 당선인은 이 자리에서 방송사들이 배우 김부선과 관련된 스캔들 등을 질문하자 인터뷰를 거부하거나 인이어 이어폰을 빼는 등 불쾌감을 표출했다.

14일 많은 네티즌은 이러한 이 당선인의 태도를 비난했고, 한 포털 검색어 순위 1위에 ‘이재명 인터뷰’가 오르기도 했다. 이 당선인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으로 생방송을 해 견해를 밝혔다. 그는 “인터뷰 보고 실망하신 분 많으시죠?”라며 “저도 시간이 지나니까 제가 좀 지나쳤다는 생각이 든다. 그러지 말았어야 했다”고 말했다.

그는 “굳이 변명하자면, 사실 언론사들과 ‘미래지향적인 이야기를 하자’는 약속을 했다”며 “그러나 단 한 군데도 예외 없이 다 과거 얘기, 근거 없는 얘기를 해서 좀 언짢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일부 네티즌은 “언론사에서 할 질문을 자기가 골라서 받나?”, “김부선씨 주장이 맞으면 도지사직 내려놓아라”, “질문자도 예의 있지는 않아 보였다”고 말했다.

김승일 기자  present33@readersnews.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책 읽는 대한민국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