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내 나라 여행박람회 개최'… '인생여행' 시작
'2018 내 나라 여행박람회 개최'… '인생여행' 시작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2.2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권보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협회중앙회(이하 관협)와 코엑스가 주관하는 ‘2018 내 나라 여행박람회’가 다음달 1일부터 4일까지 나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2004년 처음 개최돼 올해로 15회를 맞이하는 ‘내 나라 여행박람회’는 매년 10만명 가까이 방문하는 대표적인 국내여행 박람회이다.

이번 '내 나라 여행 박람회'의 주제는 ‘내 나라 인생여행’이다. 올해 박람회는 최근 ‘인생’이 ‘최고’의 의미로 쓰인다는 점을 고려해 국민들에게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국내의 매력적인 관광지를 소개하고, 여행과 관련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류재현 총감독은 "최근 젊은층을 중심으로 ‘인생사진’을 찍기 위한 여행이 활발해지는 흐름을 반영해 전시장을 다양한 사진 촬영 장소로 구성하고, 박람회 관람도 하나의 여행이 될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밝혔다.

전시장은 △내나라 인생여행(주제관) △내나라 지역여행(지자체홍보관) △내나라 여행정보(기획관 △내나라 여행장터(여행상품·용품관 및 지역특산품관)으로 구성된다. 주제관은 대형 사진액자 설치물과 그래비티룸을 마련해 관람객들이 자신을 직접 찍을 수 있는 인생사진관의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다. 여행장터에서는 숙박권 등 여행상품과 용품 등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행사기간 중에는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행사 첫날인 다음달 1일에는 주제관에서 촬영한 사진을 누리소통망에 올린 선착순 100명에게 서울 테지움 입장권과 이천 테르메덴 50% 할인권을 증정한다. 전시장에서 찍은 사진을 바로 출력할 수 있는 사진출력 이벤트는 4일간 상시 운영된다.

다음달 2일에는 오후 2시부터 공식 행사인 ‘환영식’과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식’이 열릴 예정이다. 박람회 기간 전시장의 사진을 해시태그와 함께 누리소통망에 올리면, 30명을 선정해 대명리조트 및 호텔 숙박권, 서울랜드 자유이용권, 액션 카메라 등을 지급한다.

여행무대에서는 여행 전문가들의 강연이 펼쳐진다. 다음달 1일에는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서울신문 손원천 부장의 ‘영월까지-단종유배길 톺아보기’가, 다음달 3일 오전 11시 반부터 오후 1시까지는 여행작가 양영훈 씨의 ‘베테랑 여행작가가 추천하는 52주 대표여행지’가 진행된다. ‘2018 내 나라 여행박람회’와 관련된 정보는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국민들이 올해 국내여행 계획을 세우는 데 필요한 정보와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내 나라 여행박람회를 마련했다"면서 "올해에도 국민들이 더욱 즐겁고, 더욱 행복한 국내여행을 떠날 수 있도록 다양한 국내여행 활성화 방안을 시행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