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영상물등급위원회 위원 9명 위촉
문체부, 영상물등급위원회 위원 9명 위촉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2.2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권보견 기자]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관이 26일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위원회) 위원 9명을 위촉했다. 이번에 위촉된 위원의 임기는 3년이며, 위원장을 제외하고는 비상임이다. 위원장은 26일에 열리는 위원회 회의에서 호선으로 정해진다.

이번에 위촉된 위원들은 △곽영진 영화평론가 △남인영 동서대 교수 △서명희 파라마타청소년연합회 이사 △이미연 여성영화인모임 이사 △이철원 변호사 △ 장선화 부산여성단체연합 대표 △ 정길훈 한국애니메이션제작자협회 이사 △정병각 전주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 △조규상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보도교양특별위원회 위원 등으로 총 9명이다.

이번 위원 위촉은 대한민국예술원 회장의 추천 과정을 거쳐 이뤄졌으며, 문화예술·영상·청소년·법률·교육·언론 분야 등에서의 전문성과 경험, 성(性)과 연령 등을 균형 있게 고려한 결과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표현의 자유와 국민의 문화 향유권을 보장하면서도 윤리성·공공성 확보와 청소년 보호라는 가치 실현을 위해 영상물등급위원회와 긴밀히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