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뒤풀이 행사 ‘선수단의 밤’ 개최
평창 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뒤풀이 행사 ‘선수단의 밤’ 개최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2.23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권보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대한체육회와 함께 24일 저녁 6시 30분에 강릉 올림픽파크 내에 위치한 코리아하우스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

‘선수단의 밤’ 행사에는 문체부 도종환 장관을 비롯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김지용 선수단장과 선수단, 공식 후원사 대표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선수단 올림픽 주요장면 영상 상영 △개식사·격려사·답사 △기념품 증정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본행사 뒤에는 축하공연과 만찬이 이어진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선수단의 밤’은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기간 동안 고생했던 선수단과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한 ‘뒤풀이’와 같은 행사”라면서 “참석자들이 축하와 위로를 마음껏 즐기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