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신규 투자자에 계좌 발급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신규 투자자에 계좌 발급
  • 김승일 기자
  • 승인 2018.02.09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독서신문 김승일 기자]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이 9일 오전 10시부터 농협은행의 실명확인 입출금 번호(구 가상계좌) 발급을 기존 가상계좌 보유자를 포함해 신규 투자자에게도 확대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앞으로 신규 투자자들에게도 원화를 입금할 수 있는 실명확인 가상계좌를 부여해주겠다는 내용으로, 투자자들은 지난달 말 시행된 가상화폐 거래 실명제에 따라 실명확인 가상계좌가 있어야 원화로 입금할 수 있다.

빗썸 측은 신한은행의 경우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공지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 도입 이후에는 회원 본인 명의의 농협은행(농축협 계좌 불가)이나 신한은행을 입금계좌로 등록하고, 해당 계좌를 통해서만 입출금이 가능하다며, 한 번 등록된 계좌는 변경이 불가능하고, 농협은행과 신한은행 중 한 곳의 계좌만 이용가능하다고 공지했다.

빗썸은 현재 농협은행과 신한은행으로부터 실명확인 가상계좌를 받고 있다.

한편, 코인원은 농협은행을 통해 신규 투자자까지 입금을 허용했고, 업비트는 거래은행인 기업은행과 신규 가상계좌 발급 여부를 협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