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글자로 지은 밥이 더 맛있어" 『밥 이야기』
[신간] "글자로 지은 밥이 더 맛있어" 『밥 이야기』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1.17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의 음식 맛을 결정하는 것은 훌륭한 레시피가 아니라 '추억'이다. 저자 니시 가나코는 어릴 적 경험이야말로 '밥'과 '맛'의 원초적 재료라고 말하며, 33개의 에피소트를 통해 활자로 먹는 음식의 또 다른 맛을 전달한다. 『밥 이야기』는 10컷의 일러스트를 통해 현실의 음식보다 깊은 맛과 근사한 향기를 선사한다. 글은 색도 향도 맛도 없지만, 이 책은 글로 지은 음식이 위를 자극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준다. 

■ 밥 이야기
니시 가나코 지음 | 권남희 옮김 | 매경출판 펴냄 | 208쪽 | 13,8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