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수포자'도 '수학자'가 될 수 있다" 『수학자의 공부』
[신간] "'수포자'도 '수학자'가 될 수 있다" 『수학자의 공부』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1.11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변수 함수론 분야의 최대 난제인 '3대 문제'를 해결한 수학자이자 저자 오카 기요시가 중학교 입시에 실패한 적이 있다. 『수학자의 공부』에서 그 비결을 알려주는데, '몰입-발견'의 선순환 구조다. 수학의 세계에 몰입하게 되고, 그 과정에서 '발견의 황홀한 기쁨'을 맛보게 된다. 이는 곧 저자가 '다변수 복소함수론'을 정립해 위대한 수학자로 명성을 날리는 근원적이 힘이 됐다. 이 책은 학생은 물론 학부모가 한 번쯤 고민했을 '공부의 본질'에 대한 명쾌한 대답을 담고 있다. 

■ 수학자의 공부
오카 기요시 지음 | 정회성 옮김 | 사람과나무사이 펴냄 | 240쪽 | 13,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